질의응답 (Q&A)

Home > 질의응답 > 질의응답 (Q&A)

게시글 검색
[답변:유방암] 암조직 절제 수술은 재발의 시작일 수 있습니다.
관리자 조회수:748
2011-11-30 00:30:05

 안녕하세요? 한국후코이단입니다. 저희 회사에 관심 가져주셔서 감사드립니다.

 

 (클릭)

 

 유방암은 그동안의 경험상 유방암조직 외 겨드랑이 임파절을 포함한 절제수술

후 임파를 통한 전신으로의 전이를 감안하여 수차례의 항암치료를 하게 됩니다.

 

 10년이 넘은 분에게서도 재발되어 유방 외에 다른 장기에서도 암이 발견되기도

하기 때문에 고객님의 경우 유방암 치료 후 1년 반만에 재발이 된건 재발이 좀

빨랐던 것 같습니다. 보통 3년 정도 후에 재발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아시겠지만 병원치료는 증상치료가 거의 대부분이며, 혹시나 있을지 모르는

암세포의 제거를 위해 암의 독살 프로그램으로 항암주사를 수차례 살포하고,

방사선을 쪼여 암을 태우려다 그 부작용으로 많은 고생을 하게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눈에 보이는 잡초를 일시적으로 낫으로 베어냈기 때문에 시간이

지나면 다시 잡초가 자라고 다른 곳으로 씨를 뿌려 여기저기 자라게 되듯이

수술과 항암제, 방사선요법으로만 거의 진행하는 종합병원의 치료방법에는

한계가 있습니다. 아니 의과대학 졸업하고 자연요법을 진행하는 어떤 의사분은

한계가 아니라 이들 3대요법으로는 치료가 불가능하다고까지 합니다.

 

 

 병원치료 자체가 이러한 문제점이 있고, 그 외에 부작용이라는 또 하나의 고통을

안겨주지만 암을 처음 판정받은 암환자의 경우는 거의 대부분 병원에서의

수순대로 따라하게 되는 건 어쩔 수가 없습니다. 거대한 병원시스템과 상식이

그쪽으로 갈 수 밖에 없도록 환자와 가족을 이끌기 때문입니다. 병원치료의

한계를 아시고 났을 때의 몸 상태는 처참합니다. 병원치료 전의 면역력은 훨씬

떨어져 있고 장기의 기능이나 신진대사, 식욕, 배설 등에 있어서도 문제점이 많이

발생한 상태일 것입니다.

 

 이러한 악화된 상태로 병원으로부터 나와 자연요법, 대체요법을 찾아 실행하다

보니 당연히 병원에 처음가서 치료받을 때에 비하면 굉장히 불리한 몸 상태를

대하게 되며, 힘든 명현반응을 견디지 못하거나 조급한 마음에 대체요법도

중간에 포기하는 사례가 있게 되는 것입니다. 그러나 시작이 반이라고 지금부터

라도 현대요법의 한계를 깨달으시고, 암과 같은 악마같은 세포를 물리칠 수 있는

것은 결국 의사가 아닌 환자 자신이라는 것을 인지하시고, 자신 스스로 헤쳐나갈

수 있는 능력을 키우는데 도움이 될 만한 자연요법에 관심을 가졌다는 것만해도

다행이라 아니할 수 없습니다.

 

 힘내시고 저희가 경험한 여러가지 자연요법적 방법과 체험을 전달하면서 상담원과

많은 교감을 쌓길 원하며, 그 전에 긍정적인 생각과 서로의 인연에 감사하는 마음을

통한 신뢰가 쌓여야 훨씬 계획대로 진행이 잘 되었던 점을 감안하여 부디 좋은 마음,

인연의 중요성을 믿으시고 실행하시기 바랍니다. 고객님과 회사간의 신뢰가 가장

중요합니다. 회사는 물론 이익단체라고도 하지만 그것만이 전부는 결코 아닙니다.

보람이라는 말 때문에 아직까지 8년여동안 후코이단을, 그것도 좋은 경험이 많았던

분말만을 고집해서 고객분들에게 권하고 사업체를 유지하고 있는 것입니다. 이익은

보람과 사명 앞에 아무 것도 아닙니다. 제품 하나에 들어간 정성을 헤아리시고 상담을

통해 제품 이전에 상호 신뢰를 하루빨리 갖기를 희망합니다.

 

  샘플과 자료를 받으시고 더 궁금하신 부분은 전화 상담(02-722-1852.) 또는

1:1 문의하기(클릭) 으로 해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한국후코이단 드림.

 

* 참고 글(클릭) [답변:임파선암] 수술 -> 재발 -> 항암 -> 재발 -> 말기 판정 -> 대책 없음

                       [답변:폐암] 물고기 대신 연못을 변화시켜야

 

 

 후코이단 바로알기 (클릭) 

 

 (클릭) 

댓글[0]

열기 닫기

답변글 목록

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