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의응답 (Q&A)

Home > 질의응답 > 질의응답 (Q&A)

게시글 검색
[답변] 당뇨와 췌장암
관리자 조회수:927
2012-02-25 00:42:30

 안녕하세요? 한국후코이단입니다.

 

 당뇨는 몸 전반적인 혈액의 혈당 문제이므로 장기를 구성하는 세포의 건전성에 문제를 야기시킬 수 있는 요소로 작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당뇨로 인해 세포에 신선한 산소와 영양분이 원활하게 공급되지 않으므로 해서 세포는 스트레스를 받게 되고, 오랫동안 스트레스가 누적되다 보면 약한 장기부터 돌연변이 세포인 암세포가 만들어 질 수 있습니다. 평소 소화가 잘 안되시는 분들은 결국 소화기 계통의 세포에서 이상이 생기고 있다는 뜻이며 수년이 흐른 뒤 췌장암으로 판정되는 경우가 바로 고객님의 사례인 것 같습니다.

 

 통계적으로 5년 이상 당뇨를 앓고 있는 환자의 경우 췌장암 발생율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납니다. 당뇨가 있으시고 췌장암 판정을 받은 경우 일반적으로 수술과 항암요법으로 일시적인 효과를 기대할 수는 있지만, 이 역시 근본적인 방법이 아닌 완화의 개념입니다. 고객님의 체력과 신진대사 기능이 현재 어느 정도냐에 따라 항암의 효과와 부작용을 예상할 수 있으나 영양상태가 저하되어 있으신 경우라면 권하고 싶지 않습니다.

 

 

 현대의학과 자연요법을 병행하여 최선을 다해 모든 방법을 강구하는 것이 암을 극복하는 올바른 선택이지만 고객님의 상태에서 의사로 부터 권유받게 될 항암치료는 자칫 ‘암세포 부활의 역작용’이 우려되므로 혹시 병원에서 항암제 투약에 대해 권하시면 신중하게 판단하시길 조언 드립니다.

 

 암세포가 별다른 병원치료를 하지 않았음에도 없어진 경우를 말하는 ‘암세포의 자발성 퇴행’, 현대의학에서는 기적? 혹은 불가사의라 이야기 하지만 모든 결과에는 그것에 해당하는 분명한 이유가 있습니다.

 

 암세포의 자발성 퇴행이 나타나신 분들에 대해 곰곰히 그분들의 생활을 엿보면 좋은 결과가 나타날 수밖에 없었던 이유가 있었습니다. 그 생활습관과 마인드에 대해서는 고객센터를 통해 상세한 상담을 받으시기 바랍니다. 법적인 부분에서 표현의 제약이 따르기 때문에 여기서는 말씀드리기 곤란한 사례들이 있기 때문에 전화 02-722-1852를 통한 상담을 권합니다.

 

 (클릭)

 

 암투병에서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환자분의 의지입니다. 강한 의지를 심어드릴 때 저희 경험많은 전문 상담원의 도움이 필요할 것입니다. 그리고 다음으로 중요한 것은 가족들의 헌신적인 사랑입니다. 이 사랑에는 현명하고 지혜로운 판단력을 갖추는 것을 포함합니다. 무조건 병원에서 다 해결해 줄거라는 생각으로 환자분을 5분 안에 복잡한 환자 한명의 몸상태와 치료방법을 모색해야 하는 담당 의사에게 맡길 수는 없는 노릇입니다. 

 

 저희 한국후코이단은 환자 한분 한분을 위해서 많은 시간을 할애해서 정성으로 상담을 해 드리고 있습니다. 식습관부터 후코이단 분말 드시는 여러가지 방법까지 환자와 가족의 입장에서 함께 고민하고 해결점을 찾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아무쪼록 부디 어머님이 건강을 회복하시길 간절히 바라며, 자세한 상담은 전화나 메일로 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연락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0]

열기 닫기

답변글 목록

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