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의응답 (Q&A)

Home > 질의응답 > 질의응답 (Q&A)

게시글 검색
[답변:골육종] 항암요법과 후코이단 분말을 병행
관리자 조회수:556
2012-02-27 00:28:13

 안녕하세요? 한국후코이단입니다.

 

 골육종의 경우에는 항암요법을 병원에서는 주로 시행합니다. 다리 등으로 암이 많이 자란 경우 절단하기도 하는 무서운 병이 골육종입니다. 병원에서는 항암 중에 어떠한 건강식품도 먹지 말라고 하는게 보통인데요, 항암제 제조사의 숫자는 엄청 많고, 제조사마다 항암제 종류도 많기 때문에 어떤 항암제 제조사의 어떤 타입의 항암제가 환자에게 적합할지는 아무도 알수가 없습니다. 투여하고 결과를 지켜봐야 아는 것입니다. 인체는 똑같지 않기 때문에 일률적으로 같은 결과를 낼 것이라는 기대는 하지 않는 것입니다.

 

 그러다 보니 A사의 A'항암제를 썼다가 부작용이 크고 효과가 없으면, A사의 A'' 를 쓰거나 B라는 항암제를 사용합니다. 아니면 A''+B 하는 식으로 섞기도 합니다. A사 제품 말고 다른 회사의 제품을 사용하게 되면 변수는 더 커집니다. 의사의 실험정신과 끈기가 필요하게 되는 것입니다. 그러나 10여분마다 전국에서 몰려드는 환자를 상담해야 하는 대형 종합병원의 의사로서는 내 가족처럼 깊이 있는 관심과 집중이 어려울 수 밖에 없습니다. 약물을 투여하고 환자의 반응을 보면서 지속적인 시행착오를 거치는 과정의 연속일 수 밖에 없습니다.(점점 환자는 지쳐갑니다. 항암제 투여를 하기 전보다 몸이 더 힘들어질 수밖에 없습니다.) 

 

 이렇게 항암제를 적용하는데 있어서 복잡하게 많은 변수가 있기 때문에 항암제의 효과보다는 부작용을 더 많이 보게 됩니다. 환자에게 딱 맞는 조합의 항암제 투여 모범답안을 찾기는 쉽지 않은데, 이러는 중에 환자는 항암제의 많은 부작용을 다 맞닥뜨리게 되고 그렇기 때문에 항암제는 시간이 지날 수록 점점 더 힘든 결과를 초래할 수 있습니다.(한번 들어간 항암제는 6개월여간을 몸 속에서 독성을 나타낸다고 합니다.) 1차, 2차 등 차수를 넘기면서(독성의 누적) 어떤 항암제가 적합할지 의사가 고민하는 동안에 환자의 정상세포, 특히 머리카락, 면역세포, 소화기 점막, 장기 등은 큰 타격을 받아 식욕도 떨어지고, 구토나 현기증, 변비, 설사, 우울증 등 다양한 부작용을 앓게 됩니다. 소화력은 점점 떨어지고 이러다 보니 결국 '암환자는 암으로 죽지 않는다 (암...' (왼쪽 클릭) 라는 말대로 영양실조로 사망하는 경우가 많은 것입니다.

 

 

 항암제는 워낙 강한 약물이므로 지독한 암세포 마저도 죽일 정도로 강합니다. 이러한 강도의 공격적인 약물을 건강식품이 방해한다는 논리는 맞지 않다고 봅니다.(항암제는 새롭게 분화하는 세포를 닥치는 대로 죽이는 약물) 본의아니게 항암제로 부터 공격당하는 점막이나 각종 이로운 세포들에 대한 대책은 환자 본인 스스로 세워야 하며, 병원에서 이 부분까지 챙겨주지는 않습니다. 백혈구 수치 등 외부 세균으로 부터 인체를 보호하기 위한 대책도 무너지게 됩니다. 병원은 이들을 챙겨주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대응책을 방해할 수도 있습니다. 건강식품은 항암제에 영향을 주므로 먹지 말라고만 하면, 항암제로 부터 내 온전한 몸의 일부를 지켜내는 방법은 정신력 밖에 없다는 결론이 나옵니다. 식욕은 떨어져서 예전 같지 않으면 몸은 점점 더 쇠약해 지고, 필수영양소는 정상인보다 훨씬 더 필요할 텐데, 이를 위해서는 집중해서 섭취해야 할 뭔가의 특별한 식품이 필요합니다. 보다 구체적인 정상세포를 위한 대책을 강구하는 중에 자연요법, 특히 건강식품을 병행해야 하는 이유는 바로 여기 있는 것입니다. 후코이단 분말제품을 항암요법과 병행하시기 바라며, 그 효과에 대한 언급은 국내 식품법상 표현의 제약이 따르는 관계로 별도 전화로 설명 드리겠습니다.

 

 골육종은 청소년들이 많이 걸리는데, 저희가 접한 어느 고등학생은 한쪽 다리를 절단할 정도로 상태가 안좋아지는 무서운 질병입니다. 생명에도 위협을 줄 정도의 악성종양입니다. 다행히 수술은 안하시는 것 같은데, 항암치료를 하게 되면, 위의 내용처럼 정상세포를 위한 별도의 대책을 강구하셔야 합니다. 항암제의 고통은 격어보지 않은 사람은 모른다고 합니다. 환자를 위한 현명한 판단을 내리시기 바랍니다.

 

 더 궁금하신 사항은 1:1 문의하기나 02-722-1852로 연락주시면 고객센터에서 성의껏 상담을 해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한국후코이단 드림.

 

댓글[0]

열기 닫기

답변글 목록

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