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의응답 (Q&A)

Home > 질의응답 > 질의응답 (Q&A)

게시글 검색
[답변] 암 자체로 사람이 죽지는 않습니다.
관리자 조회수:418
2011-08-03 00:17:19

 안녕하세요? 한국후코이단입니다.

 

 다음과 같은 사례를 볼 때가 종종 있습니다. X-레이 사진이나 CT(컴퓨터 단층 촬영)에 암의 음영이 확실히 보이는데, 몇 년이 지나도 전혀 커지지도 작아지지도 않는 경우가 있습니다. 음영의 크기에 변화가 없기 때문에 적어도 암세포의 수가 늘어나고 있다고는 생각할 수 없고, 또 몸무게에도 그다지 변화가 나타나지 않는 점을 보면 혈류 장애도 없으며, 영양도 충분해 정상 세포를 키우는 데 문제가 없다고 생각됩니다. 즉, 이 사례는 암으로 죽지 않는 두 가지 조건을 만족하고 있는 것입니다.(암세포가 더 많아 지거나 정상 장기의 문제로 인한 영양과 혈액순환의 문제) 따라서 이런 환자는 분명히 암환자이기는 하지만 죽지 않습니다. 그러므로 이런 환자는 억지로 수술을 하거나 항암제를 투여해 무작정 암세포를 퇴치할 필요는 없습니다.

 

 또 암이 이곳 저곳 전이되어 위험해지는 것은 아닌가 싶은 순간부터 무슨 이유 때문인지는 몰라도 암세포가 자연적으로 급격히 줄어드는 환자도 적지 않습니다. 이러한 이른바 운 좋은 환자들에게는 몇 가지 공통점이 있습니다. 그것은 '반드시 나을 것이라고 믿는다.', '잘 먹는다.', '림프구(백혈구의 일종)가 많다.', '몸을 자주 움직인다.', '밤에는 푹 잔다.' 는 것입니다. 즉, 신체의 환경이 정돈되고 앞에서 말한 두 가지 조건을 만족하기 때문에 암을 퇴치할 수 있었던 것으로 풀이됩니다. 이것은 기적이 아닙니다. 고객님에게서도 충분히 생길 수 있는 흔한 일일 수 있습니다. 그리고 또 한 가지 특징은 '한 번은 의사가 치료를 포기한 환자' 이거나 혹은 '의사에게 지나치게 의존하지 않고 어디까지나 스스로 암을 치료하고자 했던 환자' 라는 점입니다.

 

 

 그러므로 영양 상태를 악화시키고 체력을 떨어뜨리면서까지 병원치료를 통해 암세포를 근절시키려고 노력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수술, 항암제, 방사선) 지금 이상으로 암세포의 수가 늘어나지 않는다면 특별한 문제는 없습니다. 암으로 죽지 않기 위해서는 1) 암세포의 수가 늘어나지 않도록, 그리고 2) 정상적인 조직의 기능이 손상을 입지 않도록 영양을 확실히 확보하고 면역력과 체력을 충분히 강화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과도한 항암제나 방사선 치료는 신중해야 하며, 이러한 치료를 하더라도 부작용을 극복할 대체요법적 대비책을 세워서 정상 조직의 기능을 보호해야 합니다.

 

 고객님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을 저희 고객센터에서 상담받아 적합한 대응책을 함께 고민하도록 하겠습니다. 힘 내시고 반드시 잘될거란 믿음이 절실한 때입니다. 후코이단은 유용하지만 이와 함께 반드시 병행해야 할 몇가지 자기 치유를 위한 실천사항이 있으니 상담원의 자세한 안내를 받으시기 바랍니다. 한국후코이단 드림.

 

참고 ⇒ [품질관리] 한국후코이단 분말제품 제조공정의 차별화 (클릭) 

 

02-722-1852, 1:1 문의하기

 (클릭) 

댓글[0]

열기 닫기

답변글 목록

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