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의응답 (Q&A)

Home > 질의응답 > 질의응답 (Q&A)

게시글 검색
[답변:전립선암] 암 발생 부위별이 아닌 몸 전반적인 개선 필요
관리자 조회수:403
2011-09-15 00:59:51

 안녕하세요? 한국후코이단입니다.

 

 아버님께서 전립선암 판정을 받으시고 수술을 하실 계획이신데요.. 수술을 하게 되는 것은 다른 곳으로 전이가 안되고 해당 부위나 장기만을 절제하면 되기 때문에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전립선은 남자만의 조직으로 방광 바로 밑에 있는 4x3x3cm의 약 20g 정도되는 밤톨 모양의 부드러운 조직체입니다. 그 가운데는 구멍이 뚫려 있어 이 길로 오줌길(요도)이 지나가기 때문에 전립선이 비대해지거나 염증이 생기면 자연히 오줌 줄기에 이상이 나타나며, 또한 직간접적으로 성기능에 장애가 올 수도 있습니다.

 

 전립선에는 물혹이나 결석이 생길 수 있지만 전립선염과 전립선 비대증 그리고 전립선암이 가장 흔한 질병입니다. 한국인의 전립선 질환은 서양인에 비해 전립선염이 많은 것이 특징이고, 전립선암의 빈도는 낮으나 , 최근 서구 식생활과 노인인구의 증가로 전립선 비대의 빈도 및 암의 빈도는 점차 증가하고 있는 추세입니다.

 

 전립선암은 직장벽을 통해 촉진시 단단한 결절같이 느껴집니다. 조직검사를 하는 것은 확진을 위해 합니다. 암의 정도를 보려면 초음파나 CT, MRI 검사를 하게 됩니다.

 

 완치여부는 암의 진행정도에 따라 확률이 다릅니다.

암을 4기까지 나누는데..

 

1기는 증상도 전혀 없고 촉진할 수 없고,

2기는 직장에서 촉진되고 전립선낭 안에 국한되어 암세포가 존재하는 상태이고,

3기는 음낭 같은 인접장기에 암세포가 전이된 상태이며,

4기는 멀리 떨어진 장기에까지 암이 전이된 상태입니다.

 

 전립선암 1기~2기의 경우는 95%이상이 완치가능하다고 합니다. 3기부터는 수술적용이 안되어서 방사선요법이나 내분비요법을 적용하게 됩니다.

 

 

 아버님의 경우는 1~2기에 해당하는 것 같습니다. 그러나 주의할 것은 암환자는 특정 장기에 암이 생겼다는 것을 단순히 그 부분의 암만 없애면 끝났다고 생각하시면 안됩니다. 몸 전반적으로 암세포가 자랄만한 체질이 되었고, 면역력도 암세포를 인지하여 죽이지 못하는 상태이므로 특정한 암 부위만의 문제로만 보시면 안된다는 것입니다. 암환자가 수술 후 수개월 또는 수년 후  재발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입니다.

 

 암 판정 후 수술 등으로 급한 불을 껐다면 지금까지의 암이 발생하게 된 생활습관을 완전히 바꿔야 합니다. 사고방식도 긍정적으로 노력하시고 웃을 일을 많이 만들거나 억지로라도 웃을 수 있는 노력을 해야 합니다.

 

 몸 전반적인 암 대책이 필요합니다. 병원에서는 수술 후 상황에 따라 다르지만 보통은 방사선이나 약물치료를 권하지만 그 부작용도 고려하여 신중하게 판단하시고, 만일에 병원치료를 선택하셨다면 그 전과 진행 중에 면역력을 포함한 체력을 강화할 구체적인 방법을 찾으셔야 합니다. 그러하기 때문에 저희한테 상담요청을 하신 것이므로 저희가 보내드리는 샘플 및 자료와 함께 구체적인 상담을 받으시기 바랍니다.

 

 선택의 여지가 너무나 많아 어찌할바를 모르는 가족분들의 전화를 받으면 객관적인 내용을 먼저 제시하고 판단은 질문자가 할 수 있도록 도와드리는 것이 저희 상담원이 할 일이며, 환자의 입장에서 가장 적합한 자연요법적 방법을 몇가지 알려드릴 것이오니 상담을 잘 받아보시기 바랍니다. 알려주신 주소지로 샘플과 맞춤 자료를 보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한국후코이단 드림. 

 

한국후코이단 상담 고객센터 02-722-1852, 1:1 문의하기 (클릭)

 

 (클릭) 

 

참고 ⇒ [기술근거] 한국후코이단의 고순도 후코이단 추출의 기술적 배경 (클릭) 

댓글[0]

열기 닫기

답변글 목록

열기 닫기